목회칼럼 Home > 교회나눔터 > 목회칼럼
제목 2020년의 기대 1
작성자 참된
작성일자 2020-01-09
조회수 30

신년 감사예배를 드릴 때마다 가슴 설레는 일이 있습니다. 그것은 하나님께서 하실 일에 대한 기대 때문입니다. 그 마음으로 지금까지 16년간을 우리 교회에서 목회해 왔습니다. 아마도 그런 기대와 그런 마음이 없었다면 목회는 쉽지 않았을 것입니다.

올해에도 어김없이 하나님이 주시는 교회에 대한 감사한 마음들이 있습니다. 저는 그것을 하나님의 기대라고 표현하고, 그 마음을 하나님의 부흥이라고 감히 말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우리를 통해서 하시고자 하는 마음이기 때문입니다.

2020년에 들어와서 교회 안에 변화되고 새롭게 시작되는 것이 몇 가지가 있습니다.

첫째, 금요성령집회입니다. 이 취지는 다른 것이 아니라 기도하자는 것입니다. 지금은 기도해야 할 때이고 그 무엇보다도 필요한 것이 기도입니다. 기도가 절실합니다. 개인에게도 가정에게도 자녀들에게도 교회에게도 특별히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가 각별히 필요할 때입니다.

그래서 이번 금요성령집회에는 기도의 필요성, 기도의 당위성, 기도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 기도가 무엇인지를 배우고, 실제로 함께 기도하며 성령님과 함께 성령님이 주시는 기대로 일어서려고 합니다. 모두가 합력해서 기도에 동참해 주십시오.

둘째, 새롭게 개편되고 변화되는 셀 모임입니다. 이번에는 장년 10, 청년 4개의 셀로 개편됩니다. 그리고 장년 셀에서는 특별히 남녀가 구분되고 양육 교재를 가지고 함께 양육해 나갑니다. 모이는 시간도 주중에서 주일로 옮겨져 함께 예배하고 양육하고 돌아갑니다. 기도해 주십시오. 하나님의 위대한 역사를 이루도록.

담임 최요한 목사 하나님의 나라를 위하여